'불타는 청춘' 윤기원, 강경헌에 차인 사연

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윤기원이 동료 강경헌에게 고백했다가 차인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새 멤버로 합류한 윤기원은 오토바이를 타고 등장했다. 멤버들은 "오토바이를 왜 타냐" "엉덩이가 아프지 않냐" 등 질문을 쏟아냈는데, 윤기원은 "도대체가 질문을 하고 얘기를 듣지 않는다"고 당황했다.

윤기원은 드라마 '대왕세종'에서 함께했던 강경헌과의 인연을 전했다.

그는 "당시 촬영이 끝나고 식사 자리에서 강경헌에게 장난식으로 '나랑 한번 사귀어보지 않을 테요?'라고 했다가 바로 차였다"고 말했다.

이에 강경헌은 "당시 너무 많은 사람이 그랬기 때문에 기억이 안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