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통 작가 인기 웹툰 'D.P.', 넷플릭스로 만난다

(사진=넷플릭스 제공)
김보통 작가의 인기 웹툰 'D.P.'가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 넷플릭스(Netflix)에서 오리지널 시리즈로 재탄생한다.

넷플릭스가 영화 '차이나타운' '뺑반'의 한준희 감독과 손잡고 오리지널 시리즈 'D.P.'의 제작을 확정했다. 'D.P.'는 어느 날 '군무이탈 체포조'가 된 이등병 준호가 탈영병을 쫓으며 마주하게 되는 혼란스러운 청춘에 관한 이야기다.

오리지널 시리즈의 원작은 '아만자'로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한국 최고의 만화상 '오늘의 우리만화상'을 수상하며 데뷔와 동시 크게 주목받은 김보통 작가의 웹툰 'D.P-개의 날'이다. 웹툰은 육군 헌병대 군무이탈 체포조 D.P.(Deserter Pursuit)라는 신선한 소재로 군내 가혹행위와 인권 문제를 사실적으로 그려내며 누적 조회 수 약 1천만 뷰를 넘긴 히트작이다.

시리즈의 각본은 한준희 감독과 원작자 김보통 작가가 공동작업했다. 제작은 드라마 '방법'을 제작하고,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을 제작 중인 레진스튜디오가 맡는다.

'D.P.'는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