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민 탈퇴' 에이비식스, 지코 프로듀싱 신곡으로 컴백

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 4인조로 개편
29일 저녁 6시 두 번째 미니앨범 '비비드' 발매
타이틀곡 '답을 줘', 신나는 펑크 팝…에이비식스의 청량함 강조된 곡

29일 두 번째 미니앨범 '비비드'로 컴백하는 보이그룹 에이비식스. 왼쪽부터 전웅, 박우진, 이대휘, 김동현 (사진=브랜뉴뮤직 제공)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멤버 임영민 탈퇴라는 악재를 딛고 오늘(29일) 새 앨범으로 컴백한다.

에이비식스는 이날 저녁 6시 두 번째 미니앨범 '비비드'(VIVID)를 발매한다. '비비드'는 에이비식스만의 색깔과 감각으로 팬들과 하나 되어 세상을 선명하고 진하게 물들이겠다는 의지를 담은 앨범이다. 에이비식스만의 색을 선명하고 생생하게 표현할 만한 고품질의 노래들로 채웠다는 게 소속사 브랜뉴뮤직의 설명이다.

타이틀곡은 '답을 줘'(THE ANSWER)다. '답을 줘'는 앞선 앨범과는 다르게 에이비식스만의 청량한 매력을 유감없이 보여줄 곡으로, '히트 메이커' 지코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독특한 그루브, 센스 있는 가사가 더해진 신나는 펑크 팝 장르다. 데뷔 후 처음으로 외부 프로듀서 곡으로 활동하게 됐다는 점도 눈에 띄는 점이다.

에이비식스의 새 앨범 '비비드'의 타이틀곡은 싱어송라이터 지코가 프로듀싱한 '답을 줘'다. (사진=브랜뉴뮤직 제공)
이번 앨범에는 힙합, 신스팝, 펑크 팝, 일렉트로 팝, R&B 팝, 딥 하우스 등 다양한 장르 곡이 실렸다. 에이비식스의 열정과 포부를 담은 강렬한 힙합 트랙 '레드 업'(RED UP), 섬세한 신스팝 트랙 '비비드', 몽환적인 보컬과 감각적인 래핑이 돋보이는 드라마틱한 일렉트로 팝 트랙 '초현실'(SURREAL), 어쿠스틱한 기타 리프 위에 독특한 플럭 사운드가 배치된 R&B 팝 트랙 '미드나잇 블루'(MIDNIGHT BLUE), 매끈하고 세련된 딥 하우스 넘버 '끈'(HOLD TIGHT)까지 총 6곡이 수록됐다.

에이비식스는 당초 이달 8일 '비비드'로 컴백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리더였던 임영민의 음주운전 소식이 이달 초 알려져 일정에 큰 차질이 생겼다. 컴백을 코앞에 두고 음주운전을 한 임영민은 결국 팀을 탈퇴했고, 에이비식스는 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 4인 체제로 개편한 후 모든 작업을 다시 해야 했다. 컴백 일자도 3주나 밀린 29일로 재조정됐다.

에이비식스는 이날 오후 6시 미니 2집 '비비드'를 발매하고, 2시간 후인 8시에 엠넷과 M2 디지털 채널에서 '에이비식스 컴백쇼 비비드'를 통해 전 세계 팬들을 만난다.

에이비식스의 '비비드' 트랙 리스트 (사진=브랜뉴뮤직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