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 203cm 녹스 영입…더 높아진 원주산성

저스틴 녹스. (사진=이탈리아 트렌토 홈페이지)
프로농구 원주 DB가 저스틴 녹스(203cm) 영입을 발표했다.

DB는 16일 "녹스를 영입해 외국인 선수 구성을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DB는 2019-2020시즌 활약했던 치나누 오누아쿠와 재계약했고, 녹스로 나머지 한 자리를 채웠다.

DB는 "뛰어난 수비력을 선보이며 골밑을 책임졌던 오누아쿠의 파트너로 센터 포지션임에도 미드레인지 슛 능력과 공격력을 갖추고 있어 파워포워드 역할도 할 수 있다"면서 "지난 시즌 이탈리아 트렌토에서 21경기 평균 10.6점 5리바운드를 기록했다. 3점슛 시도는 많지 않지만, 45%의 성공률을 기록했다"고 평가했다.

녹스는 미국 노스캐롤라이나대학 출신으로 터키, 이탈리아 등 유럽에서 활약했다.

DB는 기존 오누아쿠, 김종규와 함께 녹스로 이어지는 더 강력한 '원주산성'을 보유하게 됐다. DB는 "오누아쿠와 녹스가 김종규와 함께 골밑을 책임지고, 상황에 따라 필요로 하는 역할을 충실히 해줄 것"이라고 기대했다.